회원 로그인
회원 가입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순서대로 입력하세요.
회원가입으로 서비스 약관개인정보 보호 정책에 동의합니다.



지역퍼스트 신문보기
사회복지 | 의료/건강 | 교육 | 치안/안보/소방 | 사회복지 다음송고
의료/건강    |  사회  | 의료/건강
서울시, 의료취약계층 3만8천 명 '찾아가는 의료서비스'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카카오톡 밴드로 보내기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14-04-03 10:42 댓글 0

퍼스트신문  / 의료/건강

서울시가 올 한 해 서울역 노숙인, 쪽방촌 주민 등 의료취약계층 3만8천명을 찾아가서 진료한다.
 
시는 무료 공공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의료취약계층 찾아가는 의료서비스」의 방문 횟수 및 수혜 대상을 늘리고, 간암, 대장암과 같은
 
소화기계 암선별검사인 ‘종양표지자검사’, ‘폐렴 예방접종’을 새롭게 실시하는 등 의료사각지대를 보다 촘촘히 챙기겠다고 밝혔다.
 
서울시 ‘의료취약계층 찾아가는 의료서비스’는 서울시 산하 총 13개 병원 중 4개 정신병원을 제외한 9개 시립병원의 40명 전문 의료진(의
 
사5, 간호사15, 약사5, 의료기사6, 행정9)이 참여, ‘나눔진료봉사단’을 구성해 제공하고 있다. 2009년 처음 시작해 점차 확대 발전 중에 있다.
 
9개 시립병원 내과, 외과, 정형외과, 신경외과, 정신과, 안과, 피부과의 의사 5명, 간호사 15명, 약사 5명, 의료기사 6명, 행정 9명 이렇게 40명이 참여한다.
 
○ 치과, 안과, X-선 검사가 가능한 첨단 진료시설을 갖춘 이동검진차량 2대와 초음파검사 장비를 포함한 13개 이동형 장비를 사용, 최상의 진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중점적으로 찾아가는 대상은 ▴노숙인 ▴쪽방촌 거주자 ▴독거 어르신 ▴장애인 ▴외국인 근로자다.
 
이 중 외국인 근로자는 올해 새롭게 추가된 서비스 대상으로, 시는 의사소통 문제로 의료사각지대에 놓여있는 외국인 근로자지원센터 2곳(금천구, 성북구)를 찾아간다.
 
<전년보다 횟수 및 대상 확대..적은 인원이라도 필요가 있는 곳엔 지속 방문>
 
방문횟수의 경우 ‘13년 381회 3만6,899명을 올해 477회 3만8,500명까지 확대한다.
 
특히 보건의료서비스 확대 요구가 있는 동자동 주민을 위해서는 기존에 연4회 방문하던 것을 7회까지 늘릴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시는 인원보단 방문 횟수를 늘리는데 방점을 두어 적은 인원이라도 필요가 있는 곳엔 지속적으로 찾아가겠다고 강조했다.
 
찾아가는 의료서비스 영역은 ①무료진료 및 예방접종(57회 14,000명) ②어르신치과(90회 7,000여명) ③장애인치과(312회 17,535명)로, 현장진료 후에는 추적관리를 통해 2차 진료까지도 연계한다.
 
<2천명 폐렴 예방접종, 쪽방촌 주민 700명 소화기계 암선별검사 신규 실시>
 
이 중 예방접종은 예년에 실시했던 3,800명 대상 독감예방접종 이외에 올해엔 2천 명에게 폐렴 예방접종을 신규로 실시한다.
 
병원 접종 시엔 10~15만원 비용이 소요되지만 제약회사가 나눔기부로 참여했다.
 
이와 함께 5개 권역 쪽방촌의 700명 주민을 대상으로는 위암, 대장암과 같은 소화기계 암을 사전에 선별 할 수 있는 ‘종양표지자검사’를 새롭게 실시해 질병 조기 예방에도 나선다.
 
<'어르신 치과' 통해 월20명 무료 틀니, '장애인 치과'은 시설 및 특수학교 방문>
 
어르신 치과의 경우 이동진료실을 통해 국민기초 생활수급자 중 65세 이상의 어르신을 찾아간다.
 
치과검진은 물론, 월20명 내외 대상자를 선정해 틀니도 무료로 제공한다.
 
장애인치과 이동진료실은 이동에 제약이 많은 중증 장애인을 위해 주2~3회 장애인 시설 및 특수학교 등을 찾아가 진료한다.
 
시는 구강상태를 점검해 단순치료가 필요한 환자는 진료차량 내에서 무료로 치료하고, 장기치료가 필요한 환자의 경우에는 장애인치과병원에서 지속적으로 치료 받을 수 있도록 안내할 예정이다.
 
한편, 서울시는 서울역 노숙인과 쪽방촌 밀집지역 거주자에 대한 개인 진료기록부를 지난 ‘12년부터 도입, 약 3천5백여 명의 데이터베이스
 
를 구축해 체계적인 건강관리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는데 이어, 외국인근로자의 요구를 반영한 새로운 건강프로그램도 개발 할 예정이다.
 
<향후 분야별․계층별 특성 고려한 맞춤형 의료서비스로 만족도 강화>
 
울시는 앞으로 나눔진료봉사단을 운영함에 있어 진료내역을 분석, 분야별·계층별 특성을 고려한 맞춤형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시민 만족도를 높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서울시 나눔진료봉사단은 진료에 앞서 쪽방촌 별 연령대와 요구도를 분석해 필요한 최적의 진료과목을 선정하고 있으며, 봉사단의 지속적인 관심으로 환자와의 관계형성에도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유미 서울시 보건의료정책과장은 “「의료취약계층 찾아가는 의료서비스」가 해를 거듭할수록 의료사각지대 해소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며 “앞으로도 서울시는 아파도 치료받을 수 없는 환경에 놓인 시민이 생기지 않도록 촘촘히 챙겨 나가겠다”고 말했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신 기사 인기 기사 섹션별 인기기사
사회의 최신글
  안양시, 안양만안경찰서 안양지구대 신축 이전 …
  [인터뷰] (주)만나다 조영상 회장, 가정용 …
  김포시, ‘혁신교육지구 시즌 Ⅲ’ 출발
  서울시 노원구 자율방범연합대 각 동대에 마스…
  다미인 마들종합사회복지관에 「사랑의 …
  美노스웨스턴대학교 한국 동문회. …
  서울시 노원경찰서 월계지구대 월계1.2.…
  서울시 노원구 여성안심귀갓길 더 환하게 …
  채유미 서울시의원, 전국 최초!…
  양평군, 제2차 양평군 평생교육 중장기발전계획…
퍼스트신문 회사소개    |    회원가입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거부    |    기사제보    |    광고안내/신청
  • 퍼스트신문 | 대표 발행인 : 김양호 | 편집국장 : 김영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선형 | TEL : 070-8716-6885
    주소 :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먹갓로서길29 A동105호 | 사업자등록번호 : 132-86-01106 | 신문사업등록번호: 경기다50146 |
    Copyright© 2015~2021 퍼스트신문 All right reserved